• 최종편집 2020-04-02(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19.08.02 18: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일본이 수출심사 우대 대상에서 한국을 제외하자 강원도가 2일 오후 최문순 도지사 주재로 긴급 대책 회의를 개최하고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는 최 지사를 비롯해 비서실장, 경제진흥국장, 글로벌투자통상국 중국통상과장, 일본구미주 통상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일본 수출규제 대응 비상대책반을 구성·운영키로 했다.
 
경제부지사를 단장으로 한 비상대책반은 기관별 동향 공유와 체계적 공동 대응을 통해 실질적인 지원책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다.
 
또 도내 일본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애로사항이 없는지도 파악할 방침이다.
 
최문순 지사는 "도내 기업의 일본 의존도를 줄이기 위한 지원책을 추진하고 수입·수출의 다변화, 금융지원 등 다양하고 실질적인 지원책을 조속히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춘천시도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에 대응하고자 수출입 지원체계를 기존보다 2배 확대하는 등 대책을 마련 중이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강원도, 수출규제 대응 비상대책반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