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5(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19.08.08 22: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최학철(65) 전 경주시의회 의장이 8일 오전 8시께 경주시 안강읍 흥덕왕릉 뒤편 자신의 모친 산소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께 최 전 의장이 사라졌다는 가족들의 신고에 따라 인근 지역을 수색하던 중 자신의 모친 산소에서 목을 매 숨져있는 최 전 의장을 발견했다.
 
최 전 의장은 ‘모두들 힘들게 해 미안하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 전 의장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편, 최학철 전 의장은 경주시의회 제1대부터 5대까지 5선 의원을 하면서 제5대 전반기 시의장과 경북도의원을 역임했으며, 2014년과 2018년에는 경주시장 선거에 출마하기도 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1377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최학철, 전 경주시의회 의장 숨진 채 발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