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27(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0.02.23 05:5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도민 17.6%가 정원을 가꾸고 있으며, 1년 동안 정원 가꾸기에 소요되는 금액은 46만 원으로 조사됐다.

 

경기연구원은 이를 근거로 도내 정원산업 규모를 추정해본 결과 약 1조 700억 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경기연구원은 이같은 결과를 바탕으로 경기도 정원문화진흥 종합실시계획 수립 연구 보고서를 발간, 경기도 정원문화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제시했다.

 

경기연구원은 경기도 정원산업 추정 근거를 찾기 위해 2019년 10월 경기도민 1천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95% 신뢰수준, 표본오차 ±3.09%)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17.6%에 해당하는 176명은 정원 가꾸기를 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성별로는 여자(18.6%)가 조금 높고 연령별로는 60대(30.9%)가 높았다.

 

정원을 가꾸는 시간은 1년 동안 75.9시간 정도로 확인됐다.

남성(81.8시간)이 여성보다 약 11시간 정도 많이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60대가 134.2시간 높게 나타났다.

 

이양주 경기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경기도 정원 가꾸기 활동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이며, 경기도가 선도적으로 추진한 꽃박람회, 정원박람회는 전국적인 현상으로 확산되고 관광으로까지 성장하고 확산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514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연구원, 도내 정원산업 규모 1조 700억 규모 추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