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0.02.27 16:3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평택해양경찰서가 오는 29일 수원 월드컵 경기장 수영장에서 실시 예정이던 2020년 제1회 수상구조사 자격시험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잠정 연기했다.

 

이에 따라 평택해경은 수상구조사 자격시험 응시 예정자 32명에게 전화 및 문자로 시험 연기 사실을 통보했다.

 

수상구조사 시험에 대한 접수를 완료한 응시자는 별도 절차 없이 다음 시험에 응시가 가능하며, 환불을 원하는 사람에게는 응시료를 반환한다.

 

해경은 추후 코로나19 확산 추세를 고려해 연기된 수상구조사 시험 재개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평택해경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수상구조사 자격시험을 연기하기로 했다”며 “시험 응시자와 국민의 건강을 위한 조치임을 양해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수상구조사 자격시험은 수상에서의 수색・구조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해양경찰청이 시행하며 수상에서 조난된 사람을 구조하기 위한 전문적인 능력을 가진 사람을 양성하기 위해 시행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택해경, 수상구조사 시험 잠정 연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