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0.03.02 13:5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pp.jpg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북부지원이 2018년부터 2019년까지 도내 하천 12곳을 대상으로 동물플랑크톤 서식 현황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수생태계 먹이망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동물플랑크톤에 대한 연구를 통해 물 환경 건강성 연구에 활용하기 위해서다.

 

임진강수계, 한강수계, 북한강수계의 하천 12곳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충류 23종, 지각류 9종, 요각류 3종의 동물플랑크톤이 서식 중이었다.

 

임진강은 다른 하천에 비해 개체 수와 종 수가 모두 많았고, 치어의 주요 먹이인 물벼룩 종이 많아 물고기 먹이망이 안정적이었다.

 

신천은 특정 종의 개체 수 점유율이 높아 지속적인 수질 관리가 필요한 곳으로 조사됐다.

 

가평천과 조종천은 빠른 유속으로 인해 수질이 양호함에도 불구하고 개체 수와 종 수가 비교적 적었다.

 

공릉천은 서식종 수가, 문산천은 개체 수가 제일 많았다.

 

윤미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이번 현황 조사가 도내 수생태계 건강성 연구에 적극 활용되어 하천 수질 개선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도내 하천 동물플랑크톤 서식 현황 발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