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5(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0.04.20 04: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국내 독자적인 공공 배달 앱 개발 방침을 밝힌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17일 군산을 찾았다.

전국 지자체 가운데 처음으로 출시된 군산시 공공 배달 앱 ‘배달의 명수’를 벤치마킹하기 위해서다.

이에 앞서 지난 9일 경기도와 군산시는 배달의 명수 기술자문과 상표 무상사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강임준 군산시장과 함께 원할머니보쌈 군산수송점을 찾아 가맹점주들과 직접 대담을 갖고 공공 배달앱 운영 효과를 청취했다.

이후 조촌동 소재 배달의 명수 운영업체인 아람솔루션을 방문해 한승재 아람솔루션 군산지사장의 설명을 듣고 공공 배달앱 개발에 대한 전반적인 운영 사항 등을 집중 점검했다.

이 지사는 “평소 공공 배달앱이 있으면 소상공인들에게 참 유익할 것 같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이미 군산에서 시행하고 있어 놀랐다”고 말했다.

이어 “배달의 명수가 출시한 지 한 달여 만에 성인 기준으로 시민의 절반가량이 가입했다고 들었다. 이는 높은 시민의식과 가맹업소의 노력이 만들어낸 대한민국의 모범적인 지역경제 살리기 사례”라고 전했다.

특히 그는 “공공 배달 앱은 세금을 들여 민간 앱과 경쟁하는 것이 아니다”라며 “지역경제, 자영업자, 소비자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지역화폐 망 위에서 이를 네트워크로 연결해 내실화하는 것이 바로 공공 배달 앱”이라고 설명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향후 배달의 명수를 원하는 지자체에 어떠한 지원도 마다하지 않을 것”이라며 “배달의 명수가 예상보다 빠르게 안착해 시민들이 많은 혜택을 받고 있는 것 같아 앱을 개발한 보람이 있다”고 밝혔다.

한편, 군산시가 지난 3월 출시한 공공 배달 앱 배달의 명수는 최근 배달앱 시장이 급격히 팽창하면서 소상인에게 큰 부담이 되고 있는 가입비와 광고료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지역사랑배달앱이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7208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재명 경기도지사, 군산 공공 배달 앱 벤치마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