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5(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0.05.18 20: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c9.jpg

 

여주시가 이천 물류창고 화재 피해자를 돕기 위해 성금을 전달했다.

 

18일 여주시는 이항진 여주시장과 백광현 공무원노동조합 여주시지부장 등이 이날 이천시를 방문해 직원들이 자율적으로 모금한 성금 693만 원을 엄태준 이천시장에게 전달했다.

 

이천시는 지난 4월 29일 모가면 소재 물류창고 신축 현장에서 발생한 화재로 38명이 숨지고 10명이 부상당하는 참사를 겪은 바 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안타까운 사고로 유명을 달리한 분들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에게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

 

화재로 인해 고통을 받고 있는 입원 환자분들의 빠른 쾌유를 기원한다”면서 “인근 지자체로서 아픔을 함께 나누고 사고 수습과 회복에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항진 시장은 지난 4일 간부공무원과 함께 서희청소년문화센터 강당에 마련된 이천 물류창고 공사장 화재 희생자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한 바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7076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주시 공무원, 이천 물류창고 화재 피해자 성금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