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5(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0.07.06 06:3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도가 재난기본소득 신청이 오는 31일 마감됨에 따라 아직 신청하지 못한 도민들에게 신청을 당부했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은 지난 3월부터 신청일까지 도내 주민등록이 돼 있는 내국인 대상으로 지급하고 있다.
온라인 신청은 지난 4월 종료됐다.


선불카드 현장신청은 오는 31일까지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및 주소지 관할 농협에서 할 수 있다.
직계존비속, 배우자, 배우자의 직계존비속 등 대리신청도 가능하다.


부득이한 사유로 본인이 신청할 수 없는 홀몸노인, 장애인, 소년소녀가장, 그 밖에 읍면동장이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사람 등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찾아가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재난기본소득은 단기간 내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를 제고하기 위해 사용기간과 사용처가 제한돼 있다.


승인 후 3개월 이내 사용하면 되지만 6월 이후 신청자는 8월 31일까지만 사용 가능하니 주의해야 한다.


카드 신청의 경우 지난 4월 11일 사용 승인 문자를 받은 사람은 3개월 후인 7월 11일까지 남은 잔액을 모두 사용해야 된다.

 

정덕채 안전기획과장은 “1천340만 도민이 빠짐없이 신청해 가계소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가 극대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7월 말 접수가 종료되는 만큼 아직까지 미신청한 도민은 조속히 신청해 지역사회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매장에서 사용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719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 7월 31일 마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